한 사람도 빠짐 없이

(List 창으로)

 

 

 

 

 

 

 

  어린 채드는 부끄럼  많고 조용한 아이였다. 어느날 아이는  집으로 돌아와

엄마에게 말했다.  발렌타인 데이에 자기  반 학생들 모두에게 선물을  하고

싶다고.

 엄마의 가슴이 철렁  내려앉았다. 엄마는 채드가 그 계획을  취소하기를 바

랬다. 왜냐하면 엄마는  아이들의 수업을 마치고 학교에서  걸어나올 때마다

아들 채드가 항상  맨 끝에서 외톨이로 걸어오는 걸 보았기  때문이다. 하지

만 채드는 언제나 제외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엄마는 아들의 소원을 들어주기로  했다. 그래서 그녀는

종이와 크레용 등을 사왔다.  그 후 3주간에 걸쳐 채드는 밤이면  밤마다 서

른 다섯 급우들에게 줄 발렌타인 선물을 공들여 만들었다.

 마침내 발렌타인 데이가  밝았다. 채드는 흥분이 되어 아침밥도  제대로 먹

지 못했다.  간밤에 포장해 둔  선물꾸러미들을 가방에 넣고 채드는  서둘러

집을 나섰다.

 엄마는 채드를 위해 아이가 학교에서 돌아오면 아이가 좋아하는 과자를 구

워 따뜻한 우유와  함께 내놔야겠다고 생각했다. 엄마는  아이가 실망하리라

는 걸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따뜻한 우유와 과자가  어쩌면 아이의 상처 입

은 마음을 약간이라도 위로해 줄 수 있을 것  같았다. 아이는 다른 학생들로

부터는 별로 많은  발렌타인 선물을 받지 못할  것이다. 아니 어쩌면 단  한

개도 받지 못할지도  모른다. 그러한 생각이 들자 엄마는 몹시  마음이 아팠

다.

 그날 오후,  엄마는 아이가 돌아올 시간에  맞춰 과자를 굽고 우유를  식탁

위에 차려 놓았다. 바깥에서 아이들 목소리가 들렸을 때  그녀는 창 밖을 내

다보았다. 역시 아이들이 웃으면서  즐거운 표정들을 하고 걸어오고 있었다.

그리고 언제나와 마찬가지로 채드는 맨 뒤에서 외톨이로  오고 있었다. 하지

만 채드는 다른 때보다는 약간 빨리 걷고 있었다.  엄마는 아이가 집 안으로

뛰어들어  오자마자  눈물을 흘릴 것이라고 예상했다. 아이가 빈  손으로 오

고 있는 걸 눈치챘다. 그래서 문이 열렸을 때  엄마는 눈물을 감추느라 애를

썼다.

 "엄마가 너에게 주려고 과자와 우유를 준비했다."

 하지만 아이는 엄마의  말을 듣지도 않았다. 아이는 빛나는  얼굴로 엄마에

게 달려오더니 이렇게 말했다.

 "한 사람도 없었어요. 한 사람도!"

 엄마의 가슴이 철렁 내려앉았다.

 그러자 아이가 덧붙였다.

 "한 사람도 빠진 사람이 없었다구요! 단 한 사람도  빼놓지 않고 내가 가져

간 선물 숫자가 딱 맞았어요!"

                                                      - 데일 갤러웨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