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 금 종 이 학

(List 창으로)

 

 

 

 

 

 

 

  종이 접기 공예의 지도 교사로  위스콘산 주의 밀워키에 있는 평생 교육원

에서 사람들을 가르치고 있는  아트 뷰트라이는 어느날 밀워키 대형 백화점

에서 전시회를  갖게 되었다. 그는  전시장에 들른 사람들 모두에게  선물할

수 있도록 종이학 2백개를 접어 갖고 가기로 계획했다.

 그런데 전시회가 열리기 하루 전날 이상한 어떤  일이 일어났다. 그의 내면

에서 어떤 목소리가  금박  종이를 찾아 황금 종이학 하나를 접으라고 지시

하는 것이었다. 처음엔 그것을 무시했지만 그 이상한  목소리가 계속해서 들

려왔기 때문에 아트는 집에 갖고 있는 종이재료를  샅샅이 뒤지기 시작했다.

그러면서도 아트 뷰트라이는 자기 자신에게 이렇게 반문했다.

 '내가 왜 이런 일을 하는 걸까?'

 그는 지금까지 금박 종이로 종이 접기 작업을 해  본 적이 한 번도 없었다.

금박 종이는 색종이처럼 쉽게 접히지도 않을뿐더러 접었다 해도 깔끔하지가

않았다. 하지만 그 작은 목소리는 계속해서 그를 재촉했다. 아트 뷰드라이는

그 목소리를 무시하려고 노력했다. 그는 스스로에게 말했다.

 '왜 꼭 금방 종이이여야만 하지? 일반 종이가 훨씬 작업하기 쉽단 말야.'

 그러나 그 목소리는 계속되었다.

 '어서 금박 종이로  학을 접어! 그래서 그것을 내일  전시장에 오는 특별한

사람에게 주라구.'

 그 목소리가 말했다.

 '특별한 사람이라니, 누굴 말하는 거야?'

 그 목소리가 말했다.

 '누군지 곧 알게 될 거야.'

 그리하여 그날 저녁 아트 뷰드라이는  잘 접히지도 않는 금박 종이로 매우

정성스럽게 종이학을 접었다. 마침내 날개를 펴고 막  날아오르는 진짜 학처

럼 우아하고 섬세한  황금 종이학 한 마리가 탄생했다. 아트  뷰드라이는 그

렇게 완성된 작품을 지난 몇  주 동안에 걸쳐 만든 다른 2백 마리의 색종이

종이학들과 함께 상자 안에 넣었다.

 이튿날 백화점에서는 수많은 사람들이  아트 뷰드라이의 종이 접기 전시회

를 보려고 걸음을  멈추었다. 사람들은 종이 접기 공예에 대해  많은 질문을

던졌다. 아트 뷰드라이는 사람들  앞에서 직접 종이 접기 시범을 해 보였다.

종이를 접고, 다시  펴고, 또다시 접었다. 복잡한 세부적인  사항들을 설명하

고, 접을 때의 주의 등도 설명했다.

 그때 한 여성이 아트 뷰드라이의 설명을 들으며  앞줄에 서 있었다. 특별한

사람이었다. 아트는 전에 한  번도 그녀를 본적이 없었다. 그녀는 아트가 밝

은 핑크색 종이를 접어 부리가  뾰족하고 우아한 날개를 가진 종이학 한 마

리를 탄생시킬 때까지 그를 지켜보면서 한 마디의 말도 하지 않았다.

 아트 뷰드라이는 작업을 멈추고 그녀의 얼굴을  쳐다보았다. 그리고는 자신

도 모르게 손님들에게  선물할 종이학들이 담긴 상자 안으로 손이  갔다. 그

곳에 간밤에 공들여  접어 만든 아름다운 황금 종이학이 들어  있었다. 그는

그것을 꺼내 조심스럽게 그 여성의 손에 올려놓았다.

 아트 뷰드라이는 말했다.

 "이유를 모르지만, 이  황금 종이학을 당신에게 주라고  명령하는 목소리가

내 안에서 크게  들리는군요. 이 종이 학은 옛날부터 내려오는  평화의 상징

입니다."

 그 여성은 연약한 종이 학이  마치 살아 있기라도 한 듯이 작은 손을 오므

려 새를 감쌌다. 그때까지도 그녀는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이윽고 아트 뷰

드라이가 시선을  들어 그녀를 쳐다보자 그녀의  눈에서는 금방이라도 왈칵

눈물이 쏟아질 것만 같았다.

 마침내 그 여성은 한숨을 깊이 들이쉬고 나서 말했다.

 "제 남편이 3주 전에 세상을 떠났어요.  오늘 저는 처음으로 외출을 했답니

다. 오늘이…."

 그녀는 한 손으로는  아직도 그 황금 종이 학을  부드럽게 감싸든 채 다른

한 손으로는 눈물을 훔쳤다. 그녀는 매우 나지막이 말했다.

 "오늘이 우리 부부의 결혼 기념일이랍니다."

 그리고 나서 이 낯선 여성은 분명한 목소리로 말했다.

 "이 아름다운 선물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 전 제 남편이  평화로운 세

계에 가 있다는 걸 알았어요.  당신도 알겠지요? 당신이 들은 그 목소리. 그

것은 신의 목소리이며, 이  아름다운 종이 학은 신이 주시는 선물입니다. 결

혼 기념일 선물로는  제가 받을 수 있는 가장 아름다운  선물이지요. 당신의

마음속에서 들리는 그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주셔서 고마워요."

 이 일을 계기로 아트 뷰드라이는  마음속에서 어떤 이해할 수 없는 목소리

가 들릴 때 그것을 무시해선 안 된다는 것을 배우게 되었다.

                                                    - 패트리샤 로렌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