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7장

7 : 1   바리새인들과 또 서기관 중 몇이 예루살렘에서 와서 예수께 모였다가

 

7 : 2   그의 제자 중 몇 사람의 부정한 손 곧 씻지 아니한 손으로 떡 먹는 것을 보았더라

 

7 : 3   (바리새인들과 모든 유대인들이 장로들의 유전을 지키어 손을 부지런히 씻지 않으면 먹지 아니하며

 

7 : 4   또 시장에서 돌아와서는 물을 뿌리지 않으면 먹지 아니하며 그 외에도 여러 가지를 지키어 오는 것이 있으니 잔과 주발과 놋그릇을 씻음이러라)

 

7 : 5   이에 바리새인들과 서기관들이 예수께 묻되 어찌하여 당신의 제자들은 장로들의 유전을 준행치 아니하고 부정한 손으로 떡을 먹나이까

 

7 : 6   가라사대 이사야가 너희 외식하는 자에 대하여 잘 예언하였도다 기록하였으되 이 백성이 입술로는 나를 존경하되 마음은 내게서 멀도다

 

7 : 7   사람의 계명으로 교훈을 삼아 가르치니 나를 헛되이 경배하는도다 하였느니라

 

7 : 8   너희가 하나님의 계명은 버리고 사람의 유전을 지키느니라

 

7 : 9   또 가라사대 너희가 너희 유전을 지키려고 하나님의 계명을 잘 저버리는도다

 

7 : 10  모세는 네 부모를 공경하라 하고 또 아비나 어미를 훼방하는 자는 반드시 죽으리라 하였거늘

 

7 : 11  너희는 가로되 사람이 아비에게나 어미에게나 말하기를 내가 드려 유익하게 할 것이 고르반 곧 하나님께 드림이 되었다고 하기만 하면 그만이라 하고

 

7 : 12  제 아비나 어미에게 다시 아무것이라도 하여 드리기를 허하지 아니하여

 

7 : 13  너희의 전한 유전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폐하며 또 이같은 일을 많이 행하느니라 하시고

 

7 : 14  무리를 다시 불러 이르시되 너희는 다 내 말을 듣고 깨달으라

 

7 : 15  무엇이든지 밖에서 사람에게로 들어가는 것은 능히 사람을 더럽게 하지 못하되

 

7 : 16  사람 안에서 나오는 것이 사람을 더럽게 하는 것이니라 하시고

 

7 : 17  무리를 떠나 집으로 들어가시니 제자들이 그 비유를 묻자온대

 

7 : 18  예수께서 이르시되 너희도 이렇게 깨달음이 없느냐 무엇이든지 밖에서 들어가는 것이 능히 사람을 더럽게 하지 못함을 알지 못하느냐

 

7 : 19  이는 마음에 들어가지 아니하고 배에 들어가 뒤로 나감이니라 하심으로 모든 식물을 깨끗하다 하셨느니라

 

7 : 20  또 가라사대 사람에게서 나오는 그것이 사람을 더럽게 하느니라

 

7 : 21  속에서 곧 사람의 마음에서 나오는 것은 악한 생각 곧 음란과 도적질과 살인과

 

7 : 22  간음과 탐욕과 악독과 속임과 음탕과 흘기는 눈과 훼방과 교만과 광패니

 

7 : 23  이 모든 악한 것이 다 속에서 나와서 사람을 더럽게 하느니라

 

7 : 24  예수께서 일어나사 거기를 떠나 두로 지경으로 가서 한 집에 들어가 아무도 모르게 하시려 하나 숨길 수 없더라

 

7 : 25  이에 더러운 귀신들린 어린 딸을 둔 한 여자가 예수의 소문을 듣고 곧 와서 그 발 아래 엎드리니

 

7 : 26  그 여자는 헬라인이요 수로보니게 족속이라 자기 딸에게서 귀신 쫓아 주시기를 간구하거늘

 

7 : 27  예수께서 이르시되 자녀로 먼저 배불리 먹게 할지니 자녀의 떡을 취하여 개들에게 던짐이 마땅치 아니하니라

 

7 : 28  여자가 대답하여 가로되 주여 옳소이다마는 상 아래 개들도 아이들의 먹던 부스러기를 먹나이다

 

7 : 29  예수께서 가라사대 이 말을 하였으니 돌아가라 귀신이 네 딸에게서 나갔느니라 하시매

 

7 : 30  여자가 집에 돌아가 본즉 아이가 침상에 누웠고 귀신이 나갔더라

 

7 : 31  예수께서 다시 두로 지경에서 나와 시돈을 지나고 데가볼리 지경을 통과하여 갈릴리 호수에 이르시매

 

7 : 32  사람들이 귀먹고 어눌한 자를 데리고 예수께 나아와 안수하여 주시기를 간구하거늘

 

7 : 33  예수께서 그 사람을 따로 데리고 무리를 떠나사 손가락을 그의 양 귀에 넣고 침 뱉아 그의 혀에 손을 대시며

 

7 : 34  하늘을 우러러 탄식하시며 그에게 이르시되 에바다 하시니 이는 열리라는 뜻이라

 

7 : 35  그의 귀가 열리고 혀의 맺힌 것이 곧 풀려 말이 분명하더라

 

7 : 36  예수께서 저희에게 경계하사 아무에게라도 이르지 말라 하시되 경계하실수록 저희가 더욱 널리 전파하니

 

7 : 37  사람들이 심히 놀라 가로되 그가 다 잘하였도다 귀머거리도 듣게 하고 벙어리도 말하게 한다 하니라

 

 

 

대한 예수교 장로회 은광교회 (Eun-Kwang Church)

아름다운 문화를 만들어 갑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