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123장

123 : 1 하늘에 계신 주여 내가 눈을 들어 주께 향하나이다

 

123 : 2 종의 눈이 그 상전의 손을, 여종의 눈이 그 주모의 손을 바람같이 우리 눈이 여호와 우리 하나님을 바라며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기를 기다리나이다

 

123 : 3 여호와여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고 긍휼히 여기소서 심한 멸시가 우리에게 넘치나이다

 

123 : 4 평안한 자의 조소와 교만한 자의 멸시가 우리 심령에 넘치나이다

 

 

 

대한 예수교 장로회 은광교회 (Eun-Kwang Church)

아름다운 문화를 만들어 갑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