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14장

14 : 1  여인에게서 난 사람은 사는 날이 적고 괴로움이 가득하며

 

14 : 2  그 발생함이 꽃과 같아서 쇠하여지고 그림자같이 신속하여서 머물지 아니하거늘

 

14 : 3  이와 같은 자를 주께서 눈을 들어 살피시나이까 나를 주의 앞으로 이끌어서 심문하시나이까

 

14 : 4  누가 깨끗한 것을 더러운 것 가운데서 낼 수 있으리이까 하나도 없나이다

 

14 : 5  그 날을 정하셨고 그 달 수도 주께 있으므로 그 제한을 정하여 넘어가지 못하게 하셨사온즉

 

14 : 6  그에게서 눈을 돌이켜 그로 쉬게 하사 품꾼같이 그 날을 마치게 하옵소서

 

14 : 7  나무는 소망이 있나니 찍힐지라도 다시 움이 나서 연한 가지가 끊이지 아니하며

 

14 : 8  그 뿌리가 땅에서 늙고 줄기가 흙에서 죽을지라도

 

14 : 9  물 기운에 움이 돋고 가지가 발하여 새로 심은 것과 같거니와

 

14 : 10 사람은 죽으면 소멸되나니 그 기운이 끊어진즉 그가 어디 있느뇨

 

14 : 11 물이 바다에서 줄어지고 하수가 잦아서 마름같이

 

14 : 12 사람이 누우면 다시 일어나지 못하고 하늘이 없어지기까지 눈을 뜨지 못하며 잠을 깨지 못하느니라

 

14 : 13 주는 나를 음부에 감추시며 주의 진노가 쉴 때까지 나를 숨기시고 나를 위하여 기한을 정하시고 나를 기억하옵소서

 

14 : 14 사람이 죽으면 어찌 다시 살리이까 나는 나의 싸우는 모든 날 동안을 참고 놓이기를 기다렸겠나이다

 

14 : 15 주께서는 나를 부르셨겠고 나는 대답하였겠나이다 주께서는 주의 손으로 지으신 것을 아껴보셨겠나이다

 

14 : 16 그러하온데 이제 주께서 나의 걸음을 세시오니 나의 죄를 살피지 아니하시나이까

 

14 : 17 내 허물을 주머니에 봉하시고 내 죄악을 싸매시나이다

 

14 : 18 무너지는 산은 정녕 흩어지고 바위는 그 자리에서 옮겨 가고

 

14 : 19 물은 돌을 닳게 하고 넘치는 물은 땅의 티끌을 씻어 버리나이다 이와 같이 주께서는 사람의 소망을 끊으시나이다

 

14 : 20 주께서 사람을 영영히 이기셔서 떠나게 하시며 그의 얼굴 빛을 변하게 하시고 쫓아 보내시오니

 

14 : 21 그 아들이 존귀하나 그가 알지 못하며 비천하나 그가 깨닫지 못하나이다

 

14 : 22 오직 자기의 살이 아프고 자기의 마음이 슬플 뿐이니이다

 

 

 

대한 예수교 장로회 은광교회 (Eun-Kwang Church)

아름다운 문화를 만들어 갑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