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7장

7 : 1   여호와께서 노아에게 이르시되 너와 네 온 집은 방주로 들어가라 네가 이 세대에 내 앞에서 의로움을 내가 보았음이니라

 

7 : 2   너는 모든 정결한 짐승은 암수 일곱씩, 부정한 것은 암수 둘씩을 네게로 취하며

 

7 : 3   공중의 새도 암수 일곱씩을 취하여 그 씨를 온 지면에 유전케 하라

 

7 : 4   지금부터 칠 일이면 내가 사십 주야를 땅에 비를 내려 나의 지은 모든 생물을 지면에서 쓸어 버리리라

 

7 : 5   노아가 여호와께서 자기에게 명하신 대로 다 준행하였더라

 

7 : 6   홍수가 땅에 있을 때에 노아가 육백 세라

 

7 : 7   노아가 아들들과 아내와 자부들과 함께 홍수를 피하여 방주에 들어갔고

 

7 : 8   정결한 짐승과 부정한 짐승과 새와 땅에 기는 모든 것이

 

7 : 9   하나님이 노아에게 명하신 대로 암수 둘씩 노아에게 나아와 방주로 들어갔더니

 

7 : 10  칠 일 후에 홍수가 땅에 덮이니

 

7 : 11  노아 육백 세 되던 해 이월 곧 그 달 십칠일이라 그 날에 큰 깊음의 샘들이 터지며 하늘의 창들이 열려

 

7 : 12  사십 주야를 비가 땅에 쏟아졌더라

 

7 : 13  곧 그 날에 노아와 그의 아들 셈, 함, 야벳과 노아의 처와 세 자부가 다 방주로 들어갔고

 

7 : 14  그들과 모든 들짐승이 그 종류대로, 모든 육축이 그 종류대로, 땅에 기는 모든 것이 그 종류대로, 모든 새 곧 각양의 새가 그 종류대로

 

7 : 15  무릇 기식이 있는 육체가 둘씩 노아에게 나아와 방주로 들어갔으니

 

7 : 16  들어간 것들은 모든 것의 암수라 하나님이 그에게 명하신 대로 들어가매 여호와께서 그를 닫아 넣으시니라

 

7 : 17  홍수가 땅에 사십 일을 있었는지라 물이 많아져 방주가 땅에서 떠올랐고

 

7 : 18  물이 더 많아져 땅에 창일하매 방주가 물 위에 떠 다녔으며

 

7 : 19  물이 땅에 더욱 창일하매 천하에 높은 산이 다 덮였더니

 

7 : 20  물이 불어서 십오 규빗이 오르매 산들이 덮인지라

 

7 : 21  땅 위에 움직이는 생물이 다 죽었으니 곧 새와 육축과 들짐승과 땅에 기는 모든 것과 모든 사람이라

 

7 : 22  육지에 있어 코로 생물의 기식을 호흡하는 것은 다 죽었더라

 

7 : 23  지면의 모든 생물을 쓸어 버리시니 곧 사람과 짐승과 기는 것과 공중의 새까지라 이들은 땅에서 쓸어 버림을 당하였으되 홀로 노아와 그와 함께 방주에 있던 자만 남았더라

 

7 : 24  물이 일백오십 일을 땅에 창일하였더라

 

 

 

대한 예수교 장로회 은광교회 (Eun-Kwang Church)

아름다운 문화를 만들어 갑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