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년 10월 22일 토요일 경복궁에서...

비맞고 서성거리던 어제와는 달리 그림같은 진한 날이다.

항상 묻혀 살아가는 생각의 습관들을 가지고 오랜만에 느껴보는 새로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