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년 10월 2일 주일저녁 노명선강도사님 집에서

나는 언제나 없다. 항상 그렇듯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