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년 3월 5일 목사님 위임식...

뜻있는 시간이었다.. 오랬동안 기억해야할 소중한 순간임을....